버릇없는 북극곰님의 이글루입니다

Jlifestory.egloos.com

포토로그



금생여수 옥출곤강 보물을 찾아서 장모씨 저장소

  보물을 찾아서

  보물 쉽게 찾는다면, 그건 아마도 보물이 아닐 것이다 
 보물을 찾게 된 이유 중 하나는 아마도 "성경"글 귀를 신뢰 하였기 때문 일 것이다
 그렇다 "성경" 글 귀는 하느님의 말씀이고, 그 말씀에 따라 사니, 
내 삶은 대부분 하느님께 봉헌 되고 있구나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이런 내 자신도 두려움(?)이나 불신이 들어 망설이는 경우가 생기곤 한다

 그렇게 보물을 찾기 위해 정보바다는 해치며 필요한 정보는 찾아 나서게 되었다 
 어째껀 실천하는 것은 이제 더이상 망설일 필요가 없어서 일까?
 
 보물의 기본 요소는 아마도 "금" "금" 일 것이다 그 밖에 보석류도 있으나 
그걸 무슨 수로 찾을지 현 지역 특성상 불가능하기에 "금"에 대해 조사해 보기로 하였다

 "금" 이란 무엇인가? 

첫째. 연성과 전성이 강하다
둘째. 물과 공기 중에서도 부식되지 않는다
셋째. 1kg당 4천만원이 넘을 정도로 그 가격은 어마어마하다
넷째. 연금술도로 제조할 수 있지만 그 효율성은 마이너스에 불과할 정도로 오로지 자연채취만이 가능하다
다섯째. 금은 다른 광석과 달리 무게 또 한 차이가 난다 작은 알갱이라도 강물에 쉽게 휩쓸리지 않는다고 한다
여섯째. 금 탄생의 비밀은 아직 숙제로 남겨져 있다 "금생여수"라는 말이 있지만, 
아직 과학적근거를 찾기는 어려울 것 같다
일곱째.  기타 등등

 연성과 전성은 고무를 생각 하면 쉽겠다
 하지만, 고무에 수천배에 가까운 성질과 강도를 가지고 있다고 하니 비교할 대상은 아닌것 같다
 고무 역시 그 사용에 따라 보물과 같을 것이기 떄문이다
 그 밖에 오랜세월 변화하지 않으며, 유니크하고 사용처 역시 다양하게 쓰여지고 있다고하니,
 가치로 따지고 보면 "금"이란 어쩌면 용도 보단 '그 강인함에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든다
 물론, "금" 가친 가치를 따지고 본다면 그것은 분명한 "보물"로 여겨지겠지만, 결국 그것 역시 '재물이 뿐' 이란 가벼운 생각이 든다
 어쩌면 "금"이란 연금술로 만들어진 값나가는 물건일 것이다 
 작은 알갱이들이 모여져 도가니 속에서 하나가 되고 새롭게 태어나길 기다리며, 
그 가치를 증명하기 까지 올랜 세월 자신을 
써 줄 사람을 찾고 있기에 금은 특별한 광석임에 틀림이 없다
 하지만, 아직 그 무한한 강한 힘을 갖고 있는 "금" 역시 삶 속 그리큰 자리를 찾지 하지 못 한 것 일까? 
 역사 속 금은 대부분 장식용이나 예물로 쓰였기에 그 실용성은 크게 느껴지지 않는 것이 사실이다
 그렇기에 "금"이 주는 영향은 대부분 인간의 맘을 사로잡고, 탐욕으로 빗어진 인간적 타락은
 그 가치에 비해 아마도 더 큰 댓가를 치뤗을 지도 모른다

 
 삶이 참 고되고 의미 없게 느껴진다 
 이것을 "금"이나 보물들이 해결해주었으면 얼마나 좋을까
 보물은 좋은 것이다 가치있고 부유하게 해주며, 그만큼 원하는 방식으로 쓰일 수 있기 때문일 것이다
 삶의 변화가 가져다 온 "보물" 그리고, "금"
 어릴적 이러한 것들은 필요치 않았지만 세상과 내 삶의 변화에 따라 살아가야 하기에 목적아닌
 각자의 방식으로 우린 이러한 것을 찾아 나서야 할 것이다
  그 것은 "금"조각을 모아 하나의 연결 된 덩어리를 만드는 과정 처럼 모으고 손수끼어 마추고 모양까지 바로
 잡아 누군에 쓰이기 전 까지의 과정을 거친 후 완성에 이르는 것일지도 모른다 

"보물" 이것이 정말 눈에 보이는 보물이라 믿고 싶다 번쩍이고 희귀하며 부를 가져다주는 것 
실로 그것을 찾아야 하는 삶이다 
인력의 시대는 저무는 것 만 같다
"금강여수" 미련이 남는다 
 믿음은 금을 뜻하고 보물을 얻기 위해서는 '"고울 려" 고운 물처럼 되어야 한다' 라고 풀이해 본다 
 모두가 각자 삶의 "보물"을 얻을 수 있길 빌어 본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